<오만과 편견>

 

    

                        오만과 편견 - EBS 세계명작

  

   

  

  

  

     

   

  

   

   

  

        

  

   

  

     

     

 

 

 

 

 

 

    

                      오만과 편견 ;  Pride & Prejudice

        

      

                       조지아나 곁에서 피아노치며 노래하는 리지

 

     

               딸 리디아와 위컴이 달아나서 별난성격의 어머니가 화병났다.      

   

   

         

    막내 리디아와 외모만 잘생긴 위선자 위컴이 함께 달아났다가 겨우 결혼하게 되었고
           롱본 집에 인사차 찾아왔다.

          

        철없이 결혼한 리디아가 집에 잠시 와서 언니들과 산책하고 있다.

        

                         수도놓고, 독서도하고...여가시간을 보내는 자매들

     

                        빙리씨가 와서 제인에게 청혼한다.

       

            빙리를 짝사랑하고  고민하던 착하고 긍정적 성격의 언니 제인은
                         그의 청혼을 받고 행복해한다.

 

       

   리디아와 달아난 위컴의 빚을 갚아주고 결혼식까지 치르게 해준 친절한 달시에게
         엘리자베스가 오해를 풀고 감사해하고 두 번째 청혼을 받아들인다.

                

                           활발하고 싹싹한 성격의 엘리자베스  

          

                             자신은 거만한 사람이었다고 말하는 달시.

              

                           아버지에게 결혼을 허락받은 엘리자베스

 

  

       얼마전에 극장에서 본 오만과 편견에는 결혼식장면이 없어서 좀 아쉬웠는데,
              결혼식장면이 마지막에 아름답게 나와서 좋네요..^^                

    빙리씨와 언니 제인(베넷양), 그리고  달시씨와 엘리자베스(리지)의 결혼식

   

                               < 목사님의 주례사 >

            첫째는 출산으로 자손이 번성해야하고,

         둘째는 죄를 회개하고 간음을 하지 말 것이며,

      셋째는 서로를 돕고 편안하게 해 주면서 슬플 때나 기쁠 때나 함께해야 합니다.

 

       

   

                                    성혼선언

   

        

     

                       마차에 올라 신혼여행을 떠나는데 부케는 안던지고 갖고가네요..^^

   

          

              다섯딸중에 갑자기 셋이 결혼하여서 극성 엄마가 좋아서 호들갑을 떤다.
                  - 속 시원~ 하겠다.  그리고 딸 둘은 엄청 부자에게 시집보내니 정말 좋아한다.

 

             

         

         

         

         

         

         

 

           책에는 결혼 후 엘리자베스가 리디아를 가끔씩 도와준다는 내용이 있고,
                 남편에게 사랑받고 남편을 꽉 후려잡았다는 내용이 나오죠..ㅋㅋ ^^

         그 큰 집 안주인이 되면 하인도 있어서 밥도 계속 안해도 되고 아기도 다 키워주고,
              너무 좋았겠다..샘난다..리지양.......^^

 

 

           책 저자목사님 딸이죠.  
          
오만과 편견 원 제목은 '첫인상'이라고 합니다.
           정말 아름다운 고전이고 영화였습니다...^^

         남자 사귈 때는 첫인상만 보고 판단하지 말고 (잘생긴 얼굴에 속지 말고)
         사람속을 잘 살펴서
         바람둥이에게 속지 말고,  서비스좋다고 넘어가지말고,,,
         믿음가는사람을  잘 골라 교제해서 결혼에 골인하세요..
         
술과 담배안하고 예수믿는 총각이 최고 좋은 총각입니다..
         처음에는 조금 멋없어보여도 정말 최상의 조건이죠..^^
         천국까지 같이 간답니다.. 굳 허즈밴드..